티스토리 뷰


징청마오런(京城猫人)

 

30일간의 중국여행에서 가장 흥미로운 만남과 대화의 주인공은 고양이사람이 아닐까 싶습니다.

귀국 며칠 전 그토록 가고 싶던 베이징 고거 중 하나인 기효람고거를 들렀다가 우연히 징청마오런으로 유명한 마궈시(马国玺). 고양이랑 40년 넘게 함께 동고동락하면서 그림을 그리고 있습니다.

 

청나라 최고의 천재이자 건륭제의 총신으로 [사고전서]의 총편집자 기효람의 옛 집에서 그림을 팔고 있는 그는 회족인데 강아지보다 고양이를 더 친근한 반려동물이라 합니다.

 

한 손으로 천천히 그려나가는 모습과 선과 면으로 윤곽을 드러내는 동작이 고양이와 함께 살며 잡아낸 필체가 아니라면 가능하지 않을 성 싶습니다. 그래서 6장을 한 셋트로 만든 그림을 산 후 함께 사진도 찍었습니다.

 

발품취재 기효람 고거 편에서 그에 대해 자세히 언급할 예정입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
Total
1,699,975
Today
115
Yesterday
152
+ daumblog, 1,100,2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