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차마고도! 꿈에서라도 가고픈 마음이 든다. 방송 다큐멘터리가 우리에게 남겨준 고마운 설렘이다. 험준한 산과 협곡을 넘어가는 말(), 말과 하나의 운명으로 묶인 마방(马帮)의 고단한 행로. 말과 차의 교환을 위해 생겨난 머나먼 길, 차마고도는 생명의 근원이 살아 숨을 쉬고 있다. 해발 4m가 넘는 고원에 사는 티베트 사람은 야크의 젖으로 만든 버터만이 영양분이다. 여기에 풍부한 비타민을 공급하는 푸얼차(洱茶)와 소금이 합류한다. 차마고도가 기나긴 세월을 견뎌온 이유다.


(계속)




댓글
댓글쓰기 폼
Total
1,689,282
Today
135
Yesterday
133
+ daumblog, 1,100,2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