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서강천호묘채 거리에서 만난 할아버지의 긴 수염이 멋지다. 공연장에도 나타나고 골목마다 자리를 지키고 여행객을 맞이한다. 연륜도 빛나지만 눈빛도 선량해 언제나 옆집 할아버지 같다. 


마을 전체를 조망할 수 있는 전망대로 향한다. 묘족 옷을 빌려 입고 저마다 포즈를 취하며 즐거워한다. 옷 한 벌 빌리는데 10위안이다. 천 가구가 훨씬 넘는 묘채는 하늘이 맑은 날이면 더욱 멋지다. 그래서 천호묘채를 사람들이 찾는다. 


귀주계림 문화여행 10박11일 http://youyue.co.kr/1119




댓글
댓글쓰기 폼
Total
1,719,323
Today
63
Yesterday
162
+ daumblog, 1,100,2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