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휘주문화의 또 하나 멋진 마을 장완江湾을 찾았다. 전 국가주석 장쩌민江泽民의 조상인 소강萧江 씨족이 살았던 고향이다. 소강씨는 곧 지금의 강씨이다. 11세기 소강씨가 이전에 마을을 조성한 후 점점 거대 씨족 마을로 성장했다. 청대 학자인 강영江永 기념관을 비롯 건축 가옥은 모두 휘주문화를 잘 담고 있다. 정자, 문, 다리, 우물 등도 자리를 지키도 있다. 빗물이 가득 담긴 항아리가 있는 마당으로 들어섰다. 거울보다 맑은 물에 비친 대문과 대련의 색감이 너무나도 아름답다. 잠시 머물며 한참 시간 가는 줄 모르고 바라봤다. 




댓글
댓글쓰기 폼
Total
1,714,633
Today
10
Yesterday
170
+ daumblog, 1,100,2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