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728x90

남자가 여자 배역을 연기하는 경극 배우 청의 찾아서 매란방 고거를 가다

[최종명의 차이나는 발품 기행] <51> 베이징 문화여행 ③ 매란방 고거와 경극

 

1791 나라 건륭제가 팔순을 맞이했다. 안후이 남부 웅촌(雄村) 극단이 이름까지 경승반(庆升班)으로 바꾸고 베이징으로 향했다. 그야말로 축하 사절단이었다. 준비한 무대극은 모두 8, 황제와 황후는 물론 모든 비빈이 수렴 사이로 관람했다. 황제는 기뻐서 끊임없이 환호성을 질렀다. 수렴을 거두고 무대로 와서 감탄의 어조로 물었다.


{계속}



728x90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