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빗방울에 비친 관우, 진상의 우상으로 부활한 신을 만나다
[최종명의 차이나는 발품 기행] <64> 산시 ⑤ 제슈 왕가대원, 윈청 관제묘

 

핑야오고성 서남쪽 1시간 거리에 링스(灵石) 현이 있다. 명나라와 청나라 시대를 거치며 300년을 이어온 진상 마을인 징셩촌(静升村)을 가려면 10km를 더 가야 한다. 지금은 시골이지만 예전엔 상인의 바쁜 일상으로 북적이던 곳이다. 산시를 대표하는 상인 저택인 왕가대원이다. 산시는 전국을 주름잡던 상인이 동네마다 있었다. 저택을 짓고 수백 년 동안 살아왔다. 곳곳에 셀 수 없이 대원이 많다.

 

{계속}

 

 

728x90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