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거상이자 ‘활재신’의 대퇴부를 비유한 강남 수향의 돼지 족발
[최종명의 차이나는 발품 기행] <76> 강남 수향 ② 저우좡, 난쉰

 

2016년 4월 4일 홍콩 미술품 경매장이다. 유화 한 점이 350억 원에 낙찰됐다. 우관중(吳冠中 1919~2010)이 그린 ‘저우좡(周莊)’이다. 우관중은 1985년 부인과 함께 강남 수향인 저우좡을 찾았다. 스케치하고 수묵화를 그렸다. 12년 후인 1997년에 마음 깊숙이 담아둔 수향의 인상을 발효해냈다. 3m에 이르는 유화로 탄생했다. 도랑 위 볼록한 다리, 골목 사이 가옥이 성곽처럼 웅장하다. 조금 비현실적으로 보이기조차 한다.

 

{계속}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