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체기고/한국일보발품기행

봇·토번·티베트… 볼수록 감동, 고원 왕국의 포탈라궁

by 최종명 작가 2022. 1. 15.

왜 ‘티베트’라 부르는 거야? 세계문화유산 포탈라궁을 세운 토번
[최종명의 차이나는 발품 기행] <83> 티베트 ① 라싸 포탈라궁

 

해발 3,650m 고원에 위치한 궁가(貢嘎) 공항에 착륙했다. 구름을 뚫고 미끄럼틀 타듯 활주로에 내렸다. 구름은 눈높이에 있다. 날씨는 쾌청하고 공기는 하늘이 하사한 선물 같다. 2007년 7월, 티베트에 처음 도착했다. 지금은 기차가 생겼지만 당시에는 버스를 타고 1시간 걸렸다. 라싸(拉薩, Lhasa)로 들어섰다. 지금까지 모두 4번 갔는데 늘 짜릿한 걱정이 앞선다. 코앞이 바다인 곳에서 살았으니 당연하다.

 

{계속}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