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핑야오 고성에서 8킬로미터 떨어진 곳에 오래된 사원 쌍림사가 있습니다.


자전거를 빌려서 다녀올만한 곳입니다. 도로에 차가 조금 있긴 해도 쌍림사 입구에 이르면 양쪽으로 울창한 나무들 사이를 뚫고 천천히 자전거여행을 즐겨도 좋습니다.
쌍림사는 다른 불교사원과 달리 아직 덜 개발된 곳이라 불상이나 건물들이 소위 때가 묻지 않았습니다.

진정 오래된 사원의 모습 그대로입니다.
이곳에서 가이드가 되려고 현장실습 중인 학생들에게 쌍림사 소개를 부탁했더니 좋아합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