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베이징에서 동북방향으로 약30분 거리에 있는 시에다오에 점심을 먹으러 갔습니다.

팡시에(螃蟹)인데 시에다오라니게섬이라 불러도 되겠습니다
. 일종의 시 외곽 유흥지라 보면 될 것입니다. 이곳에 식당들이 많아 최근에 한국 사람들이 많이 찾곤 한답니다.

이곳에는 직접 두부를 만들어서 요리에 사용하는 더우푸팡(豆腐坊)이 있습니다
. 우리나라랑 두부 만드는 방법은 다 똑 같은 가 봅니다.

그리고 실내낚시터가 있는데, 입장료를 내고 잡은 고기의 무게를 달아 팝니다
. 고기마다 그 가격이 다 다르고 그걸 가져다 집에서 요리를 해먹는다 합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