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조수간만의 차로 비쟈산은 육지까지 육로가 드러납니다. 중국판 모세의 기적입니다.

 

삼청각과 비자산 곳곳에 있는 반고, 불교와 도교의 불상과 흔적을 보고 나오는데 발해만 바다 위에 길게 육로가 드러났습니다.

 

재빨리 내려가 바다 위를 걷는 듯한 착각으로 재미있는 경험을 했습니다. 아쉽게도 물이 금방 점점 차 올라 중간쯤에서 뚝 잘라져서 다시 배를 타고 섬을 벗어났습니다. 작지만 볼거리가 많은 비자산입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