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원 4

[음식여행-05] 바다의 진미 전복으로 만든 국수 먹고 황제처럼 즐겨보자

인천에서 가장 가까운 중국 뱃길은 12시간이다. 산동 동쪽 위해 시 석도 항까지 밤새 달려 아침에 눈을 뜨면 다다르니 꽤 가깝다. 석도 항에서 20분만 가면 그 옛날 해상왕 장보고도 바다를 주름잡기 위해 전초기지를 세운 적산법화원도 눈앞에 보인다. 신라인이자 외국인 장보고를 기리는 기념관도 바다가 내려다 보이는 곳에 자리를 잡고 있다. 드라마 장보고 대신에 산동 바다 사람들의 전설이자 수호신 적산명신 동상은 높이가 거의 60m에 이르기도 하지만 산 정상에 위치해 더욱 웅장해 보인다. 진시황이 다녀갔다는 성산두에서 바라보면 한반도도 보일지 모른다. 위해 시 일대는 온통 바다와 무관하지 않다. 바다에서 나는 해산물이 넘쳐나는 곳이기도 하다. (계속)

풀리지 않는 고대 문명의 수수께끼

[중국발품취재53] 청두 판다 공원과 싼씽뚜이 중국 스촨(四川) 청두(成都)에는 ‘세계 최대’라고 하는 판다 생태공원이 있다. 중국을 상징하는 동물로 국보(国宝)로 취급하고 있으며 그 행동이 아주 귀여워 사람들에게 인기가 아주 많다. 그런데, 그 게으르기가 천하에서 둘째가라면 서러워할 것이다.7월 16일, 한창 더운 계절이었지만 마침 이슬비가 내려 날씨가 서늘했다. 그래서 날씨가 더우면 꼼짝하지 않는다는 판다를 볼 절호의 기회가 생긴 것이다. 숙소에서 사람들이랑 일행을 짰다. 절약을 할 수 있으니 아주 좋다. 택시를 타고 시 중심에서 동북 방향의 싼환루(三环路) 밖 쓩마오따다오(熊猫大道)의 예터우산(爷头山) 자락에는 세계에서 가장 넓고 크다는 판다 동물원이면서 번식연구기지(繁育研究基地)가 있다.보통 쓩마..

우혁이와 배 타고 중국으로, 2003년 여름

우혁이는 친구와 동생들과 함께, 2003년 여름평택에서 저녁 출발, 다음날 아침 도착하는 산동성 영성 행 배를 탔습니다. 초등학교 3학년 ! 초저녁, 막 배를 탔으니 얼마나 신났을까요.갑판에 올라 바람에 흩날리는 몸을 겨우 가누면서도색다른 여름 방학 여행에 기대가 한껏 부풀고 있네요. 어두워지기 전까지 넓은 바다를 보면서 원없이 놀았지요. 어두워지니 방으로 들어갈 수 밖에 ...동생들과 한 침대에서 같이 뒹구니 그저 신나지요. 우혁이에게 하룻밤은 길었지만, 배가 중국 땅에 다다르니 잽싸게 아침 공기에 맞춰 소리도 질렀네요. 처음 보는 소수민족 공연, 함께 사진을 찍었어요. 영성에 있는 사찰을 다녀오면서, 비둘기에게 모이를 줬어요.유달리 새나 강아지를 무서워하던 때, 용기를 좀 냈겠지요. 사물에 관심이 많..

라이프차이나 2008.05.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