빼빼로 2

책 차례와 언론보도 (8.15 현재)

언론보도1. 뉴시스 : 우리가 알지 못했던 중국 이야기, '13억 인과의 대화'2. 서울경제 : [책] 당신이 알던 중국은 잊어라3. 재외동포신문 : 13억 인과의 대화, 중국 정치인 대중문화 등 기존 상식 뒤엎는 이야기 수록4. 광주일보 : 신간 소개5. 대전일보 : 신간 소개 한줄 읽기6. 독서신문 : 신간 소개7. 내일신문 : [서평 | 13억인과의 대화] 우리가 간과해온 중국의 참 모습8. 한겨레 : 중국 당 간부가 '별 그대'를 언급한 진짜 이유9. 미주한국일보 : 당신이 알던 중국은 잊어라10. 한국독서교육신문 : [인터뷰] 13억 중국의 민낯을 말하다11. [저자와의 대화] 중국을 말한다, '13억 인과의 대화' 저자 최종명 1. 정치인 구구절절한 모택동의 결혼 / 공산주의 이론가 유소기의 ..

‘빼빼로’는 없는 중국, ‘솔로’들을 위로하라

중국 포털 소후클럽의 솔로데이 행사 취재 중국도 ‘빼빼로데이’가 있다. ‘빼빼로’가 없는 중국은 남친이 여친에게, 여친이 남친에게 과자를 주고받는 상업주의와는 다소 다르다. 11이 작대기 2개 모양이라 광쿤제(光棍節)라 한다. ‘쿤’은 몽둥이, 작대기를 뜻한다. 11일은 서로 나란한 숫자의 이미지를 연상해 단션(單身), 즉 솔로를 상징하며 바로 솔로데이(Solo day)이다. 기찻길처럼 서로 만나지 못하는 2개의 작대기는 남녀 솔로를 상징한다. 더 재미있는 것은 1월 1일, 작대기가 2개인 날을 샤오(小)광쿤제, 1월 11일과 11월 1일처럼 작대기가 3개인 날을 중(中)광쿤제, 11월 11일 작대기 4개인 날을 다(大)광쿤제라 부른다는 것이다. 솔로의 날을 그 크기로까지 의미 부여하는 것은 역시 중국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