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중국영화31

[줌 강의] 8분 칼럼 3. 정군산과 경극 귀주의 세계문화유산인 해룡둔 왕궁터에 한옥을 닮은 건물이 있습니다. 그 사연을 들어봅니다. 2021년 2~5월 사이에 진행된 인문학 중국발품 24강 중 '8분 칼럼'을 공유합니다. 2021. 8. 4.
울지 않는 새도 가족의 날개를 지켜주리라 따스한 감동을 주는 ‘귀여운’ 가족 영화, 대가족이 모여 살던 시대와 한 자녀만 낳아 기르는 시대이건 ‘가족’이란 참 따뜻한 마음으로 다가오는 말이다. 세상이 수상해 눈만 뜨면 뉴스로 오르내리는 ‘가족’의 아픔이나 사건사고가 현대사회의 어쩔 수 없는 질곡인지, 자본주의가 낳은 비인간성의 산물인지, 또는 각자의 운명인지? 그런 세상이어도 따스한 감동을 주는 ‘귀여운’ 가족 영화를 보면 삶의 진정을 느낄 수 있다. (夜莺 yèyīng)은 2014년 공개된 중국과 프랑스 합작영화로 감독 등 제작진은 프랑스에서 맡았고 현지 섭외나 출연진은 대부분 중국이 담당하는 영화였는데 협력이 꽤 잘 이루어진 듯 영화는 물 흐르듯 담담하면서도 빠르고 휘돌아가면서도 결국 한 방향으로 결말을 이뤄가는 것이, 일단 지루하지 않다... 2015. 5. 14.
진정한 사랑을 원하면 '사랑이 시작된 자리'로 돌아가라 사랑이 시작된 자리로 돌아가다 [回到爱开始的地方] 어쩜 사랑 이야기는 너무 진부해 재미난 영화가 되려면 굉장한 불륜이거나 치정에 얽힌 삼각관계이거나 해야지 한 송이 수선화 같은 밋밋한 감상으로 접근하면 흥미가 반감될 지도 모른다. 게다가 ‘사랑이 시작된 자리’라면 첫사랑이야 하는 유치한 스토리이겠구나 생각하겠지만 이 영화는 그런 지리멸렬한 선입견을 모두 치우고 나서 하얀 도화지 위에 멋지게 그려놓은 한 폭의 산수화이거나 여행에 대한 동감임에 틀림없다. 영화 줄거리는 단순한 편이라 심각한 기승전결 구조도 없이 담백한 두부처럼 하얗다. 베이징의 잡지사 기사 지야칭纪雅清(배우 류스스刘诗诗)은 결혼을 앞두고 남친 주도의 사랑에 다소 심심했는데 마침 운남 소수민족 지방의 취재를 자원하게 된다. 보이차의 고향 푸얼.. 2015. 4. 30.
중국영화의 황제 김염을 아십니까? 김염을 아십니까? 중국이름으로는 진옌金焰이라 하고 본명은 김덕린. 중국영화계의 첫번째 황제로 꼽히는 인물로 서울에서 태어나 중국인으로 국적을 바꾼 사람입니다. 당대 최고였지요. 게다가 중국 국가인 의용군행진곡을 작곡한, 천재 네얼이 사랑했던 왕런메이王人美와 결혼했던 사람입니다. 했던?...이혼했지요~ 천이秦怡랑 재혼... 베이징에 있는 중국영화박물관에서 본 김염이었습니다. 나중에 기회되면 김염과 관련된 인물, 당시 상하이의 세태, 민국시기 4대미인 등을 소재로 시리즈물을 기사로 써보고 싶습니다. 2014. 3. 24.
1825년 영화의 발명 베이징 중국영화박물관을 가면 영화의 발명에 대한 공부를 할 수 있습니다. 기원전부터 영화의 시초가 되는 잡다한 역사적 지식을 나열하고 있어서 살짝 짜증이 나지만 서양에서 생긴 영화적 단초들에 대한 재미난 현상들은 참 재미있습니다. 1825년 존 패리스(John Ayrton Paris)은 눈의 잔상현상을 이용해 더마트로프(thaumatrope)라는 기구를 만들었습니다. 중국말로는 환판(幻盘)이라 부릅니다. 양쪽에 달린 실을 잡아당기면 두 물체가 하나로 보이는 듯한 착시, 잔상을 통해 재미라는 것을 만들어낸, 발명입니다. 1834년 월리엄 호너(William G. Horner))가 만든 조에트로프(Zoetrope)는 돌아가는 원통 속에 말을 통해 잔상의 움직임을 보여주었습니다. 중국말로는 다이다징(戴达镜) .. 2014. 3. 23.
중국 관객이 등 돌린 영화지만...'아리랑'만 봐도 좋네 [리뷰] 북한 최초의 해외 합작 영화 은 북한 최초의 외국(중국) 합작 영화이며, 처음으로 북한 당국이 10만 명이나 참여하는 대규모 집단 체조 '아리랑' 촬영을 허가한 작품이다. 중국 산시(山西) 영화제작사가 1천만 위안(약 18억 원)을 투자하고, 북한은 인력과 물자를 제공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제작사 대표 리수이허(李水合)는 북한 영화인 이 나름대로 흥행한 것에 용기를 얻어 3년 준비 끝에 개봉했다. 지난 3일 베이징 비롯한 중국 여러 지역에서 개봉... 10일 북에서 상영 ▲ 중국 및 북한 영화포스터 ⓒ 허난영화TV제작그룹 & 조선예술영화촬영소 지난 3일 베이징을 비롯한 중국 여러 지역에서 개봉됐지만, 흥행에는 참패했다. 영화를 보려고 기다리던 중 급한 일이 생겨 서울을 다녀온 사이에 스크린에서.. 2012. 9. 3.
한국매체들의 중국에 대한 '무지'가 유승준을 '잭팟'으로 만들었다 오마이뉴스 송고하기 위해 다시 고쳐 쓴 기사입니다. (2011. 4.13. 22:06) 문득 인터넷 뉴스를 보다가 깜짝 놀랐다. 대체로 포털 뉴스 면을 통해 헤드라인을 훑으며 보는 스타일이다. 아마 많은 뉴스 마니아들의 공통점이기도 할 것이다. 과 등은 뉴스생산 언론을 통해 송고 받은 뉴스를 배치하는 미디어로서 책임이 있다. 물론 뉴스를 잘못 생산하는 언론에게 1차적인 문제가 있다. 제목의 기사이다. "중국 소후닷컴 등 주요 외신들은 유승준이 주연으로 출연한 영화 '경한2'가 지난 1일 개봉된 뒤 10일 만에 6천만 관객을 동원했다"고 하는 기사이다. 아무리 해도 너무 한다. 기사가 하나뿐이었다면 그냥 웃고 넘어갈 수도 있다. 중국 관련 기사의 오보에 흥분하면 오래 살 기 힘들다는 것이 나름 중국전문가들.. 2011. 4. 13.
죽은 친구를 어깨에 메고 길을 나서다 [진흙속중국영화캐기-08] 장양 감독의 로드무비 (落叶归根, 2007) 라오자오(老赵, 赵本山)는 나이 쉰이 넘은 농민으로 4년 넘게 고향을 떠나 션전(深圳)에서 공장 일을 하며 살고 있다. 멀리 충칭(重庆)에서 온 친구 라오류(老刘, 洪启文)와 공장에서 만나 외로움을 달래며 벗이 되었고 누가 먼저 죽든지 시체라도 고향에 데려다 주기로 약속을 한다. 어느 날 친구가 죽자 약속을 지키기 위해 먼 길을 떠나며 영화는 시작된다. 로드무비의 형식이지만 그 느낌은 사뭇 진지하면서도 코믹하다. 유머러스 하면서도 진솔한 캐릭터들과 주인공 라오자오가 만나게 되는 삶과 갈등을 풀어내는 영화이다. 서민의 삶이 진하게 묻어나고 있으며 고뇌와 아픔이 절절하게 배어 나오는 슬픈 코미디이다. 주인공 자오번산(赵本山)은 중국에서 .. 2009. 12. 30.
중국영화 최고의 영상미로 ‘태양’처럼 떠오르다! [진흙속중국영화캐기-07] 장원 감독의 6세대 감독으로 평가되지만 연기파 배우로 더 유명한 장원(姜文)의 2007년 작품 照常升起, Joan Chen), 의 황츄셩(黄秋生(李安) 감독의 에 밀렸다. 보다 훨씬 더 영화적 상상력이 뛰어나고 아름다운 영상미에 스토리 역시 짜임새 있어 작품성과 상업성을 동시에 담은 수작으로 평가 받았음에도 불구하고 해외와 중국에서 모두 흥행에서 에 밀렸다. 탄탄한 원작 소설의 스토리라인이 역시 노출로 승부한 영화를 당해내기에 힘들었던 것으로 보인다. 장원 감독은 장이머우)>에서 궁리(巩俐)>과 了‘폴립티크(polyptych)’ 형식을 빌어 만든 이 영화는 중국 남부, 동부, 서부를 공간적 배경으로 하고 서로 다른 시간에 발생한 사건들이 서로 연결고리를 갖고 있는 4가지 이야기.. 2009. 6. 11.
난징대학살, 아름다운 흑백 영화로 부활하다! 아름다운 죽음의 희망! 흑백 영화가 이토록 아름다울 줄이야! - 중국의 젊은 감독 루촨의 개봉 된 지 한 달 된 영화 한 편이 전 중국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열에너지는 발전기를 거쳐 자연스레 감동도 선사한다. 관객들 입소문을 따라 영화를 보고 나니 ‘아 이토록 아름다운 죽음들이 또 어디 있을까’ 싶은 찬사가 저절로 생긴다. 영화 이다. 일본 제국주의가 저지른 1937년 12월 13일 난징 침공에 이은 ‘대학살(大屠杀)’이 배경이다. 이 사건을 배경으로 한 영화는 꽤 많다. 2007년과 2008년 잇따라 개봉된 다큐멘터리 영화 과 는 각각 미국과 캐나다(홍콩) 자본으로 제작돼 중국대륙에 상영, 큰 반향을 불러일으켰다. 극영화로는 저우룬파(周润发)가 출연한 도 전반부에 ‘난징대학살’을 담아내 주목을 받기도.. 2009. 5. 21.
열 여섯에 임신, 평생 따라 다니던 낙인 [진흙속중국영화캐기-06] 여성감독 리위의 리위(李玉)는 젊고 대담한 여성감독이다. 그녀는 2007년 작품인 에서 전반부 15분의 노골적인 성 묘사 장면을 삭제하지 않고 베를린영화제에 참가하고 인터넷에 배포했다는 죄목으로 제작사와 함께 중국 정부로부터 2년간 제작금지 징계를 받았다. 하지만 정부의 실제 징계사유라는 것은 정치적인 측면에서 바라봐야 한다면 가 중국의 사회적 현실을 능욕하고 모멸적인 내용을 보여주는 부정적 시각 때문이라는 것이 더 큰 이유라고 볼 수 있다. 를 통해 우리에게 알려진 감독이지만 그 이전부터 주목 받던 다큐멘터리 감독이었다. 2001년 첫 장편 극영화 으로 주목 받았으며 두 번째 작품 은 제63회 베니스영화제에서 수상하면서 유명해졌다. 저 예산 영화인 은 중국 쓰촨(四川) 지방의.. 2009. 5. 16.
이혼한 부부의 사랑 없는 섹스와 포용에 관한 보고서 [진흙속중국영화캐기-05] 6세대 감독 왕샤오솨이의 최신작 와 2009. 5.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