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항산 7

[강좌 03] 영화 촬영 현장

공개 강좌 3번째 이야기는 "영화 촬영 현장"입니다. 우리가 알고 있는 영화, 또는 처음 보는 영화도 있습니다. 영화 이야기도, 영화 촬영지에 대한 역사문화와 풍광도 만난다. 강의자료 1.와호장룡 卧虎藏龙이안 감독, 저우룬파와 장쯔이 주연의 "와호장룡"은 안휘 황산 일대 휘주마을(and 절강 후주 안길죽해, 신강 사막 등)과하북 창암산(영화 속 무당산으로 설정)을 소개한다. [휘주마을, 창암산] 2.동사서독 东蛇西毒천재 양자웨이 감독, 장궈룽, 린칭샤, 량자후이, 장만위, 장쉐위, 량차오웨이, 양차이니 등 화려한 캐스팅의 "동사서독"(김용 '사조영웅전' 원작)의 주요 촬영장소인 섬서 위림의 홍석협으로 안내한다. [홍석협] 3.산이 울다 喊•山20회 부산국제영화제 폐막작으로 우리에게 알려진 영화, "산이 ..

[태행산] 환산선 따라 태행산대협곡 관람하고 왕상암으로 내려오다

태행산 영상 11 - 환산선태행산 여행을 가는 사람들은 환산선을 따라 관광차를 타고 태행산협곡을 두루 돌아본다. 웅장해서 중국의 그랜드캐년이라고 한다. 너무 커서 가끔 중국여행이 낯설다. 나는 중국역사와 문화가 잔뜩 풍성한 곳이 더 좋은 듯하다. 물론 여러 역사적 배경이 태행산에도 있긴 해도 어쩐지 좀 전설로 얽혀 놓은 듯 해서 아쉽긴 하다. 그래도 이렇게 가끔 멋진 하늘과 구름을 만나도 나쁘진 않다. 태행산 영상 12 - 왕상암태행산 왕상암王相岩 풍경구도 예사롭지 않다. 상나라 시대 왕과 재상과 관련된 이야기때문에 지어진 이름이다. 동한시대 당고지화로 피신한 하복夏馥의 은신처이기도 하고 명나라 시대 도사들이 지은 옥황각도 있다. 가파른 절벽을 오르내리기 위해 지은 약 20층 높이의 마천통제摩天筒梯가 무..

여행 후기 2017.02.16

[태행산] 도화곡과 도화담폭포

태행산 영상 9 - 도화곡태행산대협곡 중 폭포와 샘이 겹겹 흐르고 쌓인 도화곡桃花谷을 오른다. 비룡협으로 들어선 후 약 4킬로미터에 이르는 협곡에는 황용담黄龙潭, 비룡협폭포飞龙峡瀑布와 잔도, 이룡희주二龙戏珠라는 별명이 붙은 폭포를 지나 구연폭九连瀑이 줄줄이 이어진다. 절경이라기 보다는 아담하고 잔잔하다. 물결을 따라가면 점점 몸과 마음이 축축해진다. 눈에 머금게 되는 포말도 좋고 협곡의 서늘한 기운도 재미있다. 약 1시간 정도 걷기에 딱 좋다. 태행산 영상 10 - 도화담폭포도화곡을 지나 찾아간 곳은 도화담桃花潭 폭포다. 가는 길도 환상적이지만 협곡을 잇는 다리까지 한 화면에 들어오는 장관을 연출한다. 높이가 도대체 몇 백 미터에 이를까? 폭포 소개자료도 찾기 힘들지만 수심이 ‘천자千尺’가 넘는다는 과장..

여행 후기 2017.02.16

[음식여행-18] 산골 주민이 만드는 즉석 국수 맛으로 도보산행을 즐기다

즉석에서 삶으니 면발은 쫄깃하고 텃밭에서 딴 채소와 토종 달걀로 고명을 했다. 거칠게 양념을 한 육수조차 시원해 한 그릇 먹고 눈치 볼 겨를도 없이 또 한 그릇을 후루룩 먹는다. 2시간 오르며 흘린 땀을 다 갚고도 남지 싶다. 수공면(手工面)을 끓여준 ‘산 할아버지’의 얼굴 고랑에 담긴 연륜만 봐도 맛은 보나 마나, 선하고 환한 웃음마냥 정성스런 국수다. 땀처럼 눈물처럼 흐르는 것이 꿀맛 같은 국수인지 사람의 향기인지 뒤섞인 감동의 포만으로 행복해진다. (계속)

[태행산] 청룡동 거쳐 신용만천폭협으로 하산

태행산 영상 7 - 청룡동태행산 청룡동青龙洞 방향으로 하산하기 시작한다. 천폭협天瀑峡 상류에 자리잡은 동굴을 지나 평탄한 바위 위로 올라서니 조그만 알탕이 몇 개 놓여 있다. 함께 간 황반장은 자신의 전용 목욕탕이라며 옷을 벗는다. 시원해 보이긴 해도 당시는 이미 9월 초였다. 서서히 협곡으로 접어드는데 이렇게 태행산을 위쪽부터 아래로 내려오는 길이라 참 편하다. 태행산 영상 8 - 신용만천폭협천폭협天瀑峡. 정말 하늘폭포라는 해석이 잘 어울리는 멋진 폭포다. 신용만神龙湾, 정말 신비한 용처럼 구비구비 흐르는 협곡이다. 물 색깔이 천연의 느낌 그대로다. 협곡의 계단을 따라 내려가면서 바라보는 풍경이 예사롭지 않다. 태항산에 이런 화려한 등산길이 있는지 미처 몰랐다. 힘들게 오르는 길보다는 청룡동을 거쳐 아..

여행 후기 2016.12.06

[태행산] 석반암 아침, 징디촌 괘벽공로

태행산 영상 4 - 석반암 아침태행산 여행을 위해 석반암 마을에 있는 호텔에서 숙박했다. 아침에 일어나 마을을 둘러보고 햇살이 암석에 비친 모습도 살펴본다. 태행산의 아침은 조용하지만 서서히 떠오르는 해가 멋진 자연 경관을 기대하게 한다. 태행산 영상 5 - 괘벽공로태행산 산서 성 방향으로 넘어가면 징디촌穽底村 부근에 낭떠러지 절벽이자 동굴로 형성된 도로가 나온다. 보통 괘벽공로挂壁公路라고 부른다. 산서과 하남을 잇는 진예고도晋豫古道가 지나는 통로이기도 했다. 통행을 보다 자유롭게 편리하게 하기 위해 징디촌 사람들이 무려 15년이나 걸려 약 1.5킬로미터의 도로를 만들었다. 태행산 주위에는 이런 절벽도로가 유명한 것만 7군데나 된다. 태항산 영상 6 - 징디촌 관망 태항산 산서 성 징디촌穽底村 절벽이자 ..

여행 후기 2016.12.06

[태행산] 태행옥척 가는 길, 옥척의 요지, 정상에서 하산까지

태행산 영상 1 - 태행옥척정말 명불허전...북경서역에서 기차로 안양동역 내려 빵차로 1시간 반 달려 림주대협곡 도착. 오후에 태행옥척太行屋脊을 산행한다. 동한의 유수가 피난했다고 해서 평호平湖 호수를 유수호刘秀湖라고도 부른다. 처음엔 무덤덤했으나 점점 비경과 잔도에 감탄한다. 태행산 산신령 황반장이 찾아낸 등산코스로 사람들 인기척이 하나 없다. 태행산 영상 2 - 옥척요지태행옥척太行屋脊을 오르고 올라 성상암圣相岩과 잔도栈道를 따라 간다. 어느덧 신비한 연못인 요지瑶池에 이른다. 고대 도교신화 속 서왕모가 살았던 곤륜산의 연못 이름이랑 같다. 비경이라는 이야기다. 절벽은 반영을 일으키고 고요한 연못에 원을 그리며 퍼지는 소용돌이는 정말 신선이 머물던 곳처럼 느껴진다. 태행산 영상 3- 옥척 하산태행옥척太..

여행 후기 2016.12.05